1245.jpg

공지사항

뉴스 | 양평군의회 전진선 의원 “평일 전철 자전거 승차 금지 철회해 달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관리자 작성일19-05-02 13:10 조회401회 댓글0건

본문

양평군의회 전진선 의원 “평일 전철 자전거 승차 금지 철회해 달라”

24일 양평군의회 본회의에서 건의문 채택

  

             

1556126443574796.jpg

양평군의회 전진선 의원이 24일 본회의장에서 평일 전철 자전거 승차 금지 철회 건의문을 낭독하고 있다.  


[양평=일요신문] 김현술 기자 = 경기도 양평군의회(의장 이정우)는 지난 24일 제261회 양평군의회 임시회를 통해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를 철회를 한국철도공사에 건의했다.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 건의안 발의대표 전진선 의원은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젖줄인 한강을 지키기 위하여 온갖 규제로 인한 개발제한으로 오직 자연환경에만 지역경제를 의존하고 있는 고장”이라면서 “다행히도 우리 군은 매년 양평 그란폰도 대회 개최 등 명실상부한 자전거레저특구의 고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 의원은 “그러나 한국철도공사가 지난해 9월 1일부터 경의중앙선·경춘선 전철의 자전거 휴대승차는 주말과 공휴일만 가능하도록 조치한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면서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식수원 보호 등을 이유로 중첩된 규제를 안고 살아가는 고장으로서 대승적 차원에서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 철회를 다시 한 번 검토하여 달라”고 강력히 건의했다.  

다음은 건의문 전문이다.  
<경의중앙선 전철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 철회 건의문> 

경기도 동북부에 위치한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젖줄인 한강을 지키기 위하여 온갖 규제로 인한 개발제한으로 오직 자연환경에만 지역경제를 의존하고 있는 고장입니다.

다행히도 우리 군은 팔당에서 출발해 양평, 충주, 낙동강을 거쳐 부산까지 종주가 가능한 남한강 자전거길과 동쪽으로 가평·춘천을 지나 동해안까지 연결되는 자전거도로의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고 매년 양평 그란폰도 대회 개최 등 명실상부한 자전거레저특구의 고장 양평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1년 완공된 이곳의 자전거 길은 전철에 자전거를 실을 수 있다는 큰 장점을 가지고 수도권 주민을 포함한 전 국민들로부터 각광을 받고 자전거 동호인들의 방문이 급증하고 있었으나, 한국철도공사에서는 지난해 9월 1일부터 자전거 이용객이 늘어남에 따른 불편 민원 증가와 안전사고의 발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이유로 경의중앙선·경춘선 전철의 자전거 휴대승차는 주말과 공휴일만 가능하도록 조치하였습니다.

이러한 조치가 이해는 되지만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해결하고자 하는 노력 없이 한국철도공사의 일방적인 조치임에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습니다.  

잘 아시는 바와 같이 자전거도로는 국민의 건강을 지켜주는 가장 안전한 버팀목입니다. 또한 자전거도로가 없는 지방자치단체는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국가와 지자체가 투입한 예산만 해도 수조 원에 이르고 있고 매년 이를 관리하기 위한 지자체의 예산도 그 규모를 가늠할 수 없을 정도입니다. 

특히 양평군이 전국 최초로 자전거레저특구를 지정받을 수 있었던 요인 중 하나가 바로 전철과 연계한 전통시장 경제 활성화 그리고 주변 관광지를 연결하는 자전거도로망 확충이었고 그 결과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킨 모범사례가 되기도 하였습니다.

존경하는 한국철도공사 사장님 !   

자전거를 이용한 관광객 감소로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자전거를 이용하는 양평군민의 불편을 초래하고 있음은 물론 양평 자전거 레저특구의 의미가 퇴색되지 않도록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를 철회”해 주실 것을 건의 드립니다.  

또한, 우리 군에서도 철회의 단초가 된 승차질서 문란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지도 및 홍보에 적극 동참하겠습니다.
  
 
 

우리 양평군은 수도권 시민의 식수원 보호 등을 이유로 중첩된 규제를 안고 살아가는 고장으로서 대승적 차원에서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금지 철회를 다시 한 번 검토하여 주실 것을 간곡히 건의 드립니다. 


2019년 4월 24일 
경기도 양평군의회 의원 일동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58건 1 페이지
공지사항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58 뉴스 부관리자 227 07-17
157 뉴스 부관리자 320 06-12
156 뉴스 부관리자 300 06-12
155 뉴스 부관리자 376 05-11
154 뉴스 부관리자 402 05-09
열람중 뉴스 부관리자 402 05-02
152 뉴스 최고관리자 849 11-08
151 뉴스 최고관리자 919 12-28
150 뉴스 최고관리자 5561 09-02
149 뉴스 최고관리자 3635 07-23
148 뉴스 최고관리자 3085 04-25
147 뉴스 최고관리자 2977 04-25
146 뉴스 최고관리자 3127 04-12
145 뉴스 최고관리자 3126 04-08
144 뉴스 최고관리자 3106 04-08
143 뉴스 최고관리자 3150 04-08
142 뉴스 최고관리자 3451 12-24
141 뉴스 최고관리자 3257 12-07
140 뉴스 최고관리자 3370 11-28
139 뉴스 최고관리자 3154 11-28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