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45.jpg

공지사항

뉴스 | 강릉, 곳곳 녹슬고 망가진 자전거 방치,관광객 눈살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관리자 작성일19-12-30 12:36 조회2,871회 댓글0건

본문

   도심·경포호수 등 장기 방치
시 “개인 소유물 자체처리 난항”
이연제 dusdn2566@kado.net 2019년 12월 30일 월요일 14 면
              
    
 
▲ 강릉 경포호수에 설치된 자전거 거치대에 녹슬고 망가진 자전거들이 1년 넘게 방치돼 있다.
▲ 강릉 경포호수에 설치된 자전거 거치대에 녹슬고 망가진 자전거들이 1년 넘게 방치돼 있다.

강릉 경포 등 주요 관광지에 녹슬고 망가진 자전거가 거치대에 장기간 방치돼 도시 이미지를 흐리고 있다.
 
29일 시민·관광객에 따르면 시내 도심지를 비롯,경포호수 등에 설치된 자전거 거치대에 쓰지 않거나 망가진 자전거들이 1년 넘게 방치돼 있다.
 
이들 자전거는 곳곳에 녹슬고,바퀴에 바람이 빠진 채 찌그러져 있는 등 흉물스럽게 놓여있다.방치된 자전거는 경포호수 등을 돌며 운동을 하다 묶어 놓거나 고장난 자전거를 몰래 버리고 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에 일부 시민들은 개인 소유물이어서 임으로 치울 수 없는 상황을 고려해 자전거 등록제 등 제대로 된 관리체계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시민 김재호(29·입암동)씨는 “경포호 주변에 몇년 째 주인이 없는 자전거가 세워져 있어 관광지 이미지를 훼손시키고 있다”며 “주기적인 점검이 필요한 것 같다”고 말했다.시 자전거 보관소는 409곳,거치대는 5880대가 설치됐다.

시 관계자는 “방치 자전거 신고가 들어오면 10일 가량 예고장을 붙여놓는 등 절차를 밟아 수거하고 있다”며 “개인 소유물이다보니 자체 처리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연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81건 1 페이지
공지사항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공지 부관리자 561 12-31
공지 공지 부관리자 582 12-31
공지 공지 부관리자 1186 08-12
공지 공지 부관리자 1094 08-12
177 뉴스 부관리자 571 02-01
176 공지 부관리자 1141 08-15
175 뉴스 부관리자 2241 02-11
174 뉴스 부관리자 3193 02-01
열람중 뉴스 부관리자 2872 12-30
172 뉴스 부관리자 2363 12-30
171 뉴스 부관리자 2311 12-30
170 뉴스 부관리자 2441 12-20
169 뉴스 부관리자 2378 12-17
168 뉴스 부관리자 2359 12-17
167 뉴스 부관리자 2532 12-04
166 뉴스 부관리자 2452 12-04
165 뉴스 부관리자 2456 12-04
164 뉴스 부관리자 2446 12-04
163 뉴스 부관리자 2476 12-04
162 뉴스 부관리자 2960 11-29
게시물 검색